[CINE NEWS] '모리스' 4K 복원판으로 돌아온 논란의 영화
상태바
[CINE NEWS] '모리스' 4K 복원판으로 돌아온 논란의 영화
  • 김지훈 기자
  • 승인 2019.10.29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10년대 영국 배경 EM 포스터 원작

[CEONEWS=김지훈 기자] ‘모리스’는 1910년대 영국을 배경으로 동성애자인 모리스의 삶을 그린 영화이다.

<전망 좋은 방>에 이어 EM 포스터의 원작을 영화화한 제임스 아이보리 감독의 작품이다. 영국 중산층의 한 평범한 젊은이가 자신의 성적 정체성과 행복을 찾아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원작은 이야기의 시점과 동일한 1914년에 집필이 완료됐으나 동성애라는 소재 때문에 E.M. 포스터의 사후에야 출판이 허락되었다. 포스터 자신도 자신이 죽거나, 영국이 죽기 전에는 출판할 수 없을 것이라 말했던 작품이다.

동성애자를 대하는 당시의 시대적 분위기를 지켜볼 수 있으며, 시대의 압력과 신분 유지를 위해 자신의 표현을 숨겨야 했던 동성애자로 나온 배우들의 연기가 모두 좋은 평가를 받았다.

오스카 와일드가 금고형을 선고 받은 지 15년 밖에 안 되었고, 영화 속에도 길거리에서 동성과 키스를 하다가 붙잡혀서 6개월형을 선고 받는 허구의 이야기도 나온다.

동성애라는 민감한 소재를 멜로드라마의 화법으로 녹여냈으며 2019년 11월 7일 개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