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ST CEO]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 2억5천만 원 전달
상태바
[BEST CEO]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 2억5천만 원 전달
  • 윤상천 기자
  • 승인 2019.09.25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일 오전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사진 왼쪽 세번째)이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소방청에서 정문호 소방청장(사진 왼쪽 네번째)에게 순직 소방관 자녀 지원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CEONEWS=윤상천 기자]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이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 2억5000만 원의 지원금을 전달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17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 소방청에서 진행된 ‘순직 소방관 가족 지원금 전달식’에서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과 정문호 소방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게 지원금 2억5천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에 따르면 이번에 전달된 지원금은 소방청에서 추천한 순직 소방관 자녀 45명을 대상으로 한 ‘파랑새 장학금’과 유가족들의 생활 환경 개선 및 심리치료 등에 사용된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순직 소방관 유가족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11년째 장학금·생계비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2011년부터는 순직 경찰관과 공무 중 다친 공상(公傷) 경찰관 자녀를 대상으로 한 지원 사업도 진행하고 있다.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은 “타인의 생명을 살리기 위해 숭고한 목숨을 바친 소방 공무원의 희생·봉사 정신을 기리기 위해 매년 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며 “유자녀들이 우리나라의 핵심 인재로 성장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