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COMPANY&ISSUE COMPANY NEWS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사전 계약 실시사전 계약 고객 대상 초저금리 할부·신차 교환 등 혜택 제공

[CEONEWS=박혜성 기자] 한국닛산㈜(대표: 허성중)이 '익사이팅(X-citing) SUV' 더 뉴 엑스트레일 사전 계약을 실시한다. 사전 계약 고객 상대로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지난 2000년 글로벌 시장에 데뷔한 엑스트레일은 현재까지 600만 대 이상 판매된(2018년도 10월 기준) 닛산의 대표 모델이다. 다이내믹한 주행 성능, 뛰어난 실용성 및 최적의 균형감을 바탕으로 2015년 이후부터 현재까지 닛산에서 가장 많이 팔린 1등 모델로 자리잡고 있다. 특히, 2017년에는 81만대 이상 판매되며 월드 베스트셀링 SUV에 등극하기도 했다.

국내 출시될 엑스트레일은 작년에 공개된 3세대 부분 변경 모델이다. 닛산 시그니처 요소를 반영해 견고하면서도 역동적인 스타일을 바탕으로, 동급 최고의 여유로운 실내 공간, 세계 시장에서 검증 받은 2.5리터 엔진을 탑재했다. 여기에 인텔리전트 차선 이탈 방지, 차간 거리 제어 시스템 등 닛산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기반의 주행 안전 기술이 대거 적용됐으며 열선 내장 스티어링 휠, 발동작만으로도 편리하게 트렁크 문을 열 수 있는 핸즈프리 파워 리프트게이트 등 운전자를 배려한 편의 장치도 들어갔다.

더 뉴 엑스트레일은 2WD와 4WD, 4WD 고급사양 등 총 3가지 트림으로 구성된다. 사전 계약은 12월 31일까지며, 정확한 가격은 판매가 시작되는 2019년 1월 2일 공개될 예정이다.

사전 계약 고객을 위한 특별 혜택도 마련됐다. 사전 계약 후 닛산 파이낸스 프로그램을 통해 차량을 출고하는 고객 전원에게는 초저금리 할부 프로그램(선수금 50% 기준)을 제공한다. 본 혜택 적용 시 12개월 무이자, 24개월 1.9%, 36개월 2.9% 등의 초저금리로 보다 합리적인 가격에 차량을 구매할 수 있다. 또한, 12월 7일까지 사전 계약하는 고객 중 선착순 50명 대상으로 '더 뉴 엑스트레일'의 매력을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엑스트레일 프리 런칭 콘서트 'X-Citing concert' 티켓을 증정한다.

신차 교환 가능한 '인텔리전트 케어 프로그램'도 실시한다. 차량 구매 후 1개월 이내(또는 2,000km 선도래 시점) 단순 변심 시 혹은 1년 이내 사고 발생 시(자기과실 50% 이하, 수리비 차량가 30% 이상 발생) 고객이 희망하는 경우에 한해 신차로 교환해주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허성중 한국닛산 대표는 "이번에 출시될 더 뉴 엑스트레일은 디자인, 주행 성능, 안전 및 편의 사양 등 다양한 요소가 최적의 균형을 이루고 있는 글로벌 베스트셀링 SUV"라며 "해외에서 인정받은 탁월한 상품력을 바탕으로 성장하는 SUV 시장에서 국내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닛산 공식 홈페이지 및 고객지원센터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박혜성 기자  phs@ceomagazine.co.kr

<저작권자 © CEO NEW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COMPANY ISSUE] SK그룹
[COMPANY&ISSUE]
[COMPANY ISSUE] SK그룹
[COMPANY ISSUE] 롯데
[COMPANY&ISSUE]
[COMPANY ISSUE] 롯데
[COMPANY ISSUE] LG
[COMPANY&ISSUE]
[COMPANY ISSUE] LG
[COMPANY&ISSUE]
[COMPANY ISSUE] 현대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