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홈쇼핑·해양수산부, 수산자원 보호 위해 맞손
상태바
NS홈쇼핑·해양수산부, 수산자원 보호 위해 맞손
  • 이재훈 기자
  • 승인 2021.04.07 2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올바른 수산물 유통 방법' 위한 소통워크숍... 총알오징어 등 어린물고기 소비문화 확산에 따라 수산자원 보호 위해

 

해양수산부 '잡지마요송' 갈무리(사진=NS홈쇼핑)
해양수산부 '잡지마요송' 갈무리(사진=NS홈쇼핑)

[CEONEWS=이재훈 기자] 수산자원 보호를 위해 NS홈쇼핑이 해양수산부와 함께한다.

NS홈쇼핑이 8일 판교 사옥에서 해양수산부와 함께 민관 수산자원관리 소통워크숍으로서 '수산자원 보호를 위한 올바른 수산물 유통 방법'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NS홈쇼핑과 해양수산부는 총알오징어, 솔치, 총알문어 등 어린물고기를 달리 부르는 말을 상품명으로 사용하며 별미로 소비하는 문화가 확산함에 따라 수산자원 보호에 공감대를 형성해 이번 워크숍을 기획했다.

워크숍 내용은 유통업체가 수산자원 보호 관련 제도를 이해하고, 어린물고기 유통 전면금지와 윤리적 수산물 유통을 자발적으로 실천하도록 인식을 개선하고자 마련했다.

총 4교시로 진행되는 워크숍은 '해양수산부 수산자원정책과 유윤진 사무관‘이 ▲수산자원 보호를 위한 포획/채취 금지 제도 안내하고, '한국소비자연맹 김수연 팀장’이 ▲수산자원의 지속가능한 소비를 위한 유통업계 실천사항을, '한국수산자원공단 담당자’가 ▲올바른 수산물 유통/소비를 위한 소비자참여 수산자원관리 소개하며, 'NS홈쇼핑 품질안전1팀 이범길 팀장'이 ▲올바른 수산물 유통문화 조성을 위한 NS홈쇼핑 운영 개정 방침을 각각 강의하고 토론이 이루어진다.

NS홈쇼핑에 입점한 협력사와 사전신청한 수산물유통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워크숍은 방역수칙 준수를 위해 비대면 실시간 영상토론으로 진행된다.

앞서 지난 2월 홈쇼핑 업계 최초로 총알오징어 등 어린물고기 상품을 퇴출하고, 수산물 관리 방안을 재정비한 NS홈쇼핑은 일시적인 판매 중단이 아닌 올바를 수산물 유통문화 정착을 위해 해양수산부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뜻을 전달했다.

이를 통해 NS홈쇼핑은 올바른 수산물 유통을 위한 온/오프라인 홍보 지원, 사회공헌활동 등 해양수산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해양수산부와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NS홈쇼핑 이원주 대외협력실장은 "친환경과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ESG 경영의 일환으로 NS홈쇼핑은 올바른 수산물 유통문화 정착에 앞장서고 있다."며,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는 민관 협업의 우수 사례가 되도록 수산자원 보호를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